최종편집 : 2021.03.07 12:16 |
용인도시공사, 2021년도 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2020/12/23 09:2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용인도시공사는 지난 22일 미르스타디움에서 2021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를 진행했다.

 

이날 보고는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한 가운데 팀장 등만 참석해 순차적 개별보고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2021년에는 사회적 충격 완화에 앞장서고, 포스트코로나 시대 국가발전 전략으로 한국판 뉴딜이 추진되는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을 선언했다. 

 

최찬용 사장은 특히 용인시가 특례시로 지정된 것과 발맞추어 개발사업과 함께 각종 행정 서비스 추진 현황을 제로베이스에서 검토해 전면 혁신할 것을 주문했다.

 

공사는 우선 용인시 역점사업인 SK반도체 클러스터와 연계해 산업기반을 조성하는 협력단지의 물량 확보와 주민 숙원사업 해결 등 굵직한 현안을 조속히 처리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용인시와 관계기관과 상시 협력체계 및 실무협의회를 구축하고, 주민소통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 플랫폼시티 개발계획 등을 연내 고시하고, 반도체 클러스터 사업 인가와 함께 보상에 착수하는 등 자족도시 발판을 놓는 대형사업들을 본격적인 궤도에 올려놓을 계획이다. 

 

이어 서민주거난 완화를 위해서는 장애인과 차상위계층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하고, 신갈2구역과 상갈1구역, 풍덕천1구역 등의 주거환경 개선공사를 연내 착수한다.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강제휴관과 축소운영 등을 반복한 공공시설 및 서비스는 위기를 기회로 삼았다. 휴장기간을 틈타 시설개선 등을 완료하고,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시민들을 맞이할 계획이다.

 

내부적으로는 전반적인 조직 재설계를 통해 핵심사업 추진에 최적화하도록 하고, 경쟁적 대화에 의한 계약제도도 도입하여 젊은 조직으로 거듭날 계획이다.‘선택과 집중’을 통해 공사의 재정과 인력 현황에 맞는 신규사업도 단계적으로 발굴하기로 했다.

 

용인도시공사는 특히 올해 전 부서를 대상으로 하나 이상의 특수한 혁신과제를 수립하도록 하고 이날 함께 발표했다. 미납요금 부과방식 개선, 공간안전 인증 추진, 유아체험 프로그램 등 새로운 아이디어를 반영한 혁신과제를 모든 부서가 추진하여 연중 시행효과를 분석 보고할 예정이다.

 

최찬용 사장은 “재난을 극복하기 위해 우리 스스로부터 혁신이 필요하다. 2021년에는 용인도시공사가 지역사회 회복과 새로운 시대변화에 가장 앞서 나가는 조직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심우찬 yongincas@naver.com ]
심우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ongincas@naver.com
     

    인팩트신문은 시민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후원 : 신한은행 110-215-328419 심우찬
     
인팩트신문(www.yongincas.com) - copyright ⓒ 인팩트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 발행인 및 편집인 : 심우찬 | 용인시 처인구 금학로285번길 9 402호 | 등록일 : 2012년 2월 14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0355 | 


    | 광고 및 기사제보 : 031-321-2915, yongincas@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우찬 |

    인팩트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